수해 피해사실 확인서 발급방법

    수해 피해사실 확인서 발급이 필요하신 분들이 많으실 것 같습니다. 수해는 강한 비, 집중호우로 인한 재해를 의미합니다. 그 형태에 따라서는 홍수해, 침수해, 산사태 피해로 나뉘게 됩니다. 최근 강남 집중호우 피해와 11호 태풍 힌남노로 인해서 피해를 입은 침수 재해 소상공인, 기업까지 피해사실 확인서를 발급받아 사용하시길 바랍니다.

     

    수피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 기업이라면 긴급 금융지원을 받을 수 있으며, 증빙을 위한 피해사실 확인서를 꼭 필수로 받급받아서 제출하셔야 합니다.

     

    수해 피해사실 확인서 발급방법

    수해 피해사실 확인서를 발급 받기 위해서는 먼저 재해로 입은 피해를 사실 신고를 먼저 해야합니다. 피해 신고를 하면 사업장 인근 담당공무원이 방문해 사실을 확인한 후 확인서를 발급해줍니다.

     

    수해 피해 사실확인서는 태풍, 집중호우로 입은 침수피해, 산사태, 홍수피해로 구분하게 됩니다. 건출물, 축사, 영농시설과 전파, 파손을 지원하기 위한 지방자치단체에서 발급해주는 서류이며, 발급은 시,군,구청 담당공무원이 직접 재난, 피해 장소를 방문해 사실 확인을 진행합니다.

     

    피해사실 확인을 위한 서류는 따로 준비해야할 것은 없으며, 직접 담당공무원이 현장에 방문해 재해 사실이 확인되면 피해 사실 확인서를 발급받도록 도와줍니다. 신고를 할 때 미리 피해장소를 치우지말고 사진이나 영상으로 증거물을 남겨놓거나 공무원 방문 전까지는 치우지않고 기다리는 게 중요합니다.

     

    피해사실확인서를 요청할 때 재해를 입은 뒤 10일 이내로 신청해야하며, 담당공무원은 신고를 한 순서대로 확인을 위해서 직접 현장을 방문해야하기 때문에 서둘러 신청하시는게 빠르게 진행할 수 있는 방법입니다. 신고를 하는 방법은 국민재난안전포털 홈페이지로 방문해 참여와 신고를 통해 사유재산피해신고 온라인 접수를 진행하면 됩니다.

     

    함께 읽어보면 도움이 되는 글
     

    소상공인 자영업자 새출발기금 채무조정 내용

    코로나19 장기화, 재유행으로 정책자금을 받았거나 타융자를 썼을 소상공인, 자영업자를 위한 새로운 정책이 나왔습니다. 코로나 피해로 대출 상황이 3개월 이상 연체 중인 소상공인, 자영업자

    onews.kr

     

    소상공인 손실보전금 이의신청 후 지급받기

    소상공인 손실보전금 이의신청이 8월 17일부터 시작해 약 2주 뒤인 8월 31일까지 접수를 진행합니다. 소상공인 손실보전금을 신청한 소상공인 중 부적격(부지급) 통보를 받은 소상공인만 신청 대

    onews.kr

     

    댓글(0)

    HOME

    Today 580

    Total 7,192,6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