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4차 접종을 해야할까? 재유행 가능성

    반응형

    코로나 신규 확진자가 15주 만에 다시 급증하면서 거의 2만명까지 오른 상황입니다. 아직 2일 밖에 되지 않아서 지켜봐야겠지만 밀폐된 사회적 거리두기가 사라지고, 3차 접종 후 면역력 저하가 되는 기간이 되면서 4차 접종에 대한 말이 언론을 통해서 나오고 있습니다.

     

    코로나 4차 접종을 해야할까?

    코로나19 재유행 확산이 될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코로나 팬데믹 이후 여름철이 되면 재유행이 시작되었는데 확실히 전주 대비 1.8배나 확진자가 늘었습니다. 현재 오미크론보다 전파력이 35%나 강한 BA.5 변이바이러스가 신규 확진 규모를 키우고 있기 때문에 정부는 방역과 의료체계 강화에 나섰습니다.

     

    감소세를 보이던 확진자 발생 규모가 다시 증가세를 전환된 것이 분명하다고 판단하기 때문에 재유행에 돌입할 수 있는 상황이기 때문에 질병청이 검토를 진행하고 있다고 합니다.

     

    새로운 변이가 우세종이 되는 시기가 맞물이면서 증가세가 유지되고 있는 상황이라 재유행이 시작되었다고 생각됩니다. 지속으로 확진자는 늘어나 여름 막바지가 되면 정점에 이를 수 있으며, 겨울이 되면 또 재유행될 가능성이 있다고 합니다.

     

    BA.5 변이 바이러스는 오미크론보다 전파력이 35%가 높아 독일, 이스라엘, 해외에서는 이미 BA.5 바이러스의 점유율이 50%에 도달해 유행 규모가 점차 커지고 있다고 합니다.

     

    전국민 코로나 4차 접종 가능성

    전국민 4차 접종에 대해서 현재 방역당국은 BA.5 바이러스에 개량 백신 개발 동향을 모니터랑 하고 있다고 합니다. 개발 시 신속하게 제약사와 협의를 진행할 것이라고 합니다.

     

    전국민 4차접종 방안도 현재 논의대상이라고 합니다. 예방접종 감염 예방력, 면역력이 낮아지고 있는 시기지만 현재까지는 위중증 환자 발생이나 사망 피해 감소 효과가 유지되고 있다고 합니다. 현재 4차 접종 대상은 60세 이상 고령층이나 4차 접종률 자체가 30% 수준이기 때문에 접종을 확산할 필요성이 있다고 합니다.

    반응형

    댓글(0)